* 현재위치 : Home > 음반전체 > LP > 국내음악 > 가요
클릭하시면 원본사이즈의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시인과 촌장
02집-사랑일기
레이블 서라벌레코드 VIP-20028
미디어 1LP 제작일 1986-07  
참고사항
가사지 수록
하덕규(vocal, guitar, harmonia), 함춘호(guitar)
세션: 이병우(guitar), 조동익(bass), 한송연(keyboard), 김영석(drum), 이원재(clarinet)
1. 푸른 돛
2. 비둘기에게
3. 고양이
4. 진달래
5. 얼음 무지개
1. 사랑일기
2. 떠나가지마 비둘기
3. 매
4. 풍경
5. 비둘기 안녕
6. 고향의 봄
한국 대중음악사 100대 음반 No.05
여린 듯하지만 날카로운 비수를 폐부를 깊숙히 감춘 시인과 촌장(市人과 村長)의 목소리는 들국화와는 다른 방법론으로 자신의 감성을 표출한 80년대 젊음의 뒤틀린 희망가였다.

시인과 촌장은 조동진을 수장으로 하는 70년대 모던 포크의 맥과 닿아 있지만 하덕규 특유의 동화적 상상력 (손수 그린 파스텔화 앨범 재킷과 "얼음 무지개" 같은 곡에서 잘 드러나는)과 세상에 대한 치열한 시각 (매, 비둘기 안녕), 그리고 함춘호의 전통적이지 않은 기타 플레이 등으로 인해 일반적인 시각의 포크 듀오의 이미지에서 멀리 벗어나 있던 이들이었다. (이 시절 누가 "고양이"와 같은 곡을 상상할 수 있었을까?).

이미 푸른돛 이전 "내고향 동해바다", "재회" (남궁옥분이 불렀던 곡) 등이 실린 앨범을 발표했던 하덕규는 함춘호와 짝을 이룬 이 앨범에서 "아무래도 친구 푸른 돛을 올려야 할까 봐 (푸른돛)"라고 나즈막히 얘기하며 "제자리로 돌아오는 풍경 (풍경)"을 희망했다.

따스한 감성의 "사랑일기"와 우리노래전시회 1에 실렸던 "비둘기에게"가 주로 알려졌지만 지독한 연가 "진달래"와 자아에 대한 이중적 태도가 담긴 "떠나가지마 비둘기", "비둘기 안녕"등의 여운은 당시의 어느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는 존재감을 부여했다. (김민규)
 NM/NM
20,000 200
  
우상단 펀칭
 NM/EX-
10,000 100
  
품절상품 펼치기↑ 목록으로 보기↓
고바우샵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안내   |   고객센터   |   문의게시판
주소: 인천광역시 계양구 병방시장로 44    상호: 고바우샵    대표: 고신환    사업자등록번호: 122-13-33010     통신판매업신고번호: 계양 2006-12호
대표전화: 010-4458-9366    이메일: kobw9366@hanmail.net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고신환

copyright ⓒ 2006 kobawooshop.com all right reserved.